Local News

Admin view 1371 Sep 28, 2017

9월 말 부터 10월 말은 온타리오에서 제일 예쁜 단풍의 색 변화를 구경할 수 있는 기간이다. 이번 가을 초반부터 시작된 폭염 주의보로 인해 단풍의 색 변화가 느려져서 10월말까지 단풍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현재 제일 아름다운 단풍을 찾을 수 있는 곳은 바로 무스코카, 알곤퀸 주립공원, 헌츠 빌 과 레이크 오브 베이스 이다. 단풍은 온타리오 북에서 색 변화가 시작되어 온도가 낮아질 수록 남쪽에서 색 변화를 볼수있다. 예를 들어 무스코카의 단풍이 100%의 색 변화가 찾아온다면, 온타리오의 남쪽에는 70%의 색 변화가 이루어진다. 

단풍 구경에 제일 적합하고 추천하는 기간은 주중이다. 주말에 물오른 단풍 구경을 하려 몰려오는 인파를 피해 주중에 가면 최상의 경험을 할 수 있다. 특히 알곤퀸 주립공원은 피크 주말에 가면 대기시간이 4시간을 넘기거나 입장하지 못하고 돌아간다. 

온타리오 에서 단풍 구경을 하고싶다면 다음과 같은 곳들을 추천한다.

무스코카

muskoka

무스코카는 허핑턴포스트의 단풍을 볼 수있는 가장 좋은 장소로 뽑혔다. 지금의 무스코카는 30%의 색 변화를 볼 수 있지만, 10월의 시작으로 더욱 많은 색 변화가 이루어진다. 무스코카의 명장소는 세군데로 나눠져 있어 다양한 단풍의 풍경을 즐길 수 있다.

헌츠 빌

huntsville

첫째로, 헌츠 빌은 토론토에서 2시간 30분 가량의 운전을 통해 찾을 수 있다. 헌츠 빌의 단풍 명장소는 라이언의 룩아웃 트레일과 애로해드 공원의 빅 밴드 룩아웃과 스텁스 폭포이며, 지금은 노란색과 주황색의 단풍을 볼 수 있다. 산책은 물론, 자전거, 카누와 카약을 대여해 색다른 단풍 구경을 할 수 있다.

레이크 오브 베이스

 lake of base

무스코카의 레이크 오브 베이스는 토론토에서 3시간 가량의 운전을 통해 찾을 수 있다. 헌츠빌과 비슷한 색 변화를 볼 수 있고 다양한 교통 수단을 대여해 단풍 구경을 할 수 있다. 레이크 오브 베이스의 명장소는 옥스 텅 래피즈 트레일이다.

그레이븐 허스트

그레이븐 허스트 

그레이븐 허스트는 토론토에서 3시간 가량 운전을 통해 찾을 수 있다. 여기는 무스코카의 다른 곳들과 달리 헬리콥터와 크루즈 배를 이용해 단풍구경을 할 수 있다. 헌츠빌의 경우 많은 인파가 몰릴 가능성이 높지만, 그레이븐 허스트는 인파를 피해 조용히 단풍구경을 즐길 수 있다. 그레이븐 허스트의 명장소는 룩아웃 공원과 페닌술라 트레일이다.

무스코카에는 소개된 세곳뿐만 아닌 무스코카 호수, 조지안 베이 와 브레이스 브릿지 등을 찾아 단풍 구경을 즐길 수 있다.

알곤퀸 주립공원

알곤퀸

알곤퀸 주립공원은 온타리오에서 제일 유명한 단풍구경 명장소이다. 온타리오 대표 명장소인만큼 몰려오는 인파는 긴 대기 시간, 혹은 입장 불가를 불러온다. 토론토에서 3시간 가량 운전을 통해 찾을 수 있는 알곤퀸 주립공원은 현재 70%의 색 변화를 볼 수 있고 드라이브나 자전거를 대여해 단풍구경을 할 수 있다. 산책을 시에 알곤퀸 주립공원의 14 산책로 중 선택하여 이용 할 수 있다. 가기 전에 알곤퀸 주립공원의 웹사이트의 가을 색 변화 보고서를 확인해 단풍이 어느정도 무르익었는지 알 수 있다.  

퍽스 오브 더 크레딧 주립공원

퍽스

 오늘 소개되는 장소들 중 제일 짧은 1시간의 운전을 통해 찾을 수 있는 퍽스 오브 더 크레딧 주립공원은 장거리 운전을 피하고싶은 이들에게 딱 좋은 장소이다. 이 주립공원은 온타리오에서 제일 유명한 브루스 트레일이 통과하여 산책로가 다양하다. 단풍구경을 하며 피크닉을 할 수 있도록 피크닉용 테이블이 공원 곳곳에 제공 되어있다. 퍽스 오브 더 크레딧 주립공원은 밤에 닫아, 캠핑을 희망하는 이들은 근처 얼 로우 주립공원에서 할 수 있다.

던다스 피크: 웹스터 폭포, 튜스 폭포

던다스 피크

던다스 피크는 해밀턴에 위치한 곳으로, 1시간 40분 가량의 운전을 통해 찾을 수 있다. 던다스 절벽을 목표로 등산하며 단풍구경을 할 수 있고 절벽에 도착하면 단풍의 천하절경을 볼 수 있다. 주차장부터 던다스 절경까지는 총 한시간 반의 등산을 통해 도착할 수 있다. 또 던다스 피크에는 웹스터 폭포와 튜스 폭포를 즐길 수 있다. 튜스 폭포는 41미터로, 나이아가라 폭포보다 조금 작다.

 콜링우드

콜링우드

마지막으로 소개하는 단풍구경 명장소는 콜링우드 이다. 토론토에서 2시간 30분 가량의 운전을 통해 도착할 수 있는 콜링우드는 퍽스 오브 더 크레딧 주립공원과 같이 브루스 트레일이 통과하는 곳으로 산책로가 다양하다. 블루마운틴과 해변 사이에 위치해 있는 콜링우드에선 조지안 베이에서 시작하는 현수교를 통해 단풍구경을 할 수 있다.

제 7회 떡과 물고기 영상제 제 7회 떡과 물고기 영상제
Sep 18, 2018제7회 '떡과 물고기 영상제'가 오는 10월 20일(토) 오후 3시 페어뷰도서관 극장(Farivew Public Library Theatre)에서 개최된다. 떡과 물고기 영상제는 토론토를 기반으로한 영상제작인들의 작품을 상영, 공유하는 동시에 영상이 필요한 교회나 선교지에영상이 나누어지도록 연결시켜 주는 영상제이다.  영상제는 10여편의 단편들의 상영과 감독과의 질의응답 시간이 이어질 예정이다.  제 7회 떡과 물..Read more
마리화나 합법화 관련 유학생·청소년 관계자 간담회 개최 마리화나 합법화 관련 유학생·청소년 관계자 간담회 개최
Sep 18, 2018토론토총영사관(총영사 정태인)은 오는 10월 19일(금) 오후 2시 노스욕 소재 캐나다한인여성회 사무실에서 캐나다한인여성회와 공동으로 마리화나 합법화 관련 유학생·청소년 관계자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간담회는 마리화나 합법화 법안이 10월 17일 시행됨에 따라 유학원·어학원 관계자, 대학 한국학생 담당자, 청소년 교육 담당자 등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여 유학생 및 청소년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Read more
국립국악고 소리누리예술단 토론토 공연 국립국악고 소리누리예술단 토론토 공연
Sep 05, 2018총영사관 캐나다한국교육원은 토론토대학교, 캐나다한국문화예술협회와 공동주관으로 국립국악고등학교 소리누리 예술단 초청 공연을 개최한다.이번 공연은 온타리오주 한국의 달을 기념하고, 동포들이 전통 예술을 통해 고국의 그리움을 달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되었다.국악고등학교는 대한민국 전통예술을 주도하고 있는 학교로 조선시대의 장악원을 계승하여, 1955년 국립국악원 국악사양성소로 개소 후 1972년에 국립국악고등학교로 승격되었다.국립국악고 예술단은..Read more
한인의 날 기념 제 14 회 평화마라톤대회 한인의 날 기념 제 14 회 평화마라톤대회
Sep 05, 2018토론토 한인회 (회장 이기석)는 온타리오주가 지정한 10 월 3 일 “한인의 날”을 기념하고, 한반도의평화와 통일을 염원하기 위한 제 14 회 평화마라톤대회를 오는 9 월 22 일(토) 오전 9 시 토론토한인회관 맞은편에 위치한 Sunnybrook 공원에서 개최한다.2005 년 토론토 소수민족 최초로 창설된 평화마라톤대회는 다문화 국가인 캐나다에서 한민족의저력과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었다. 또한 지난 13 번의 대회를 ..Read more
이기석 토론토 한인회장 조기 사임 결정 이기석 토론토 한인회장 조기 사임 결정
Aug 29, 2018(사진설명: 왼쪽부터 이기석 한인회장, 이영실 부회장, 공장헌 이사장) 토론토 한인회는 지난 8월 27일 (월)에 이기석 회장이 요청하고 공장헌 이사장이 소집하여,한인회장의 정치 출마의 안건으로 긴급 상임이사회를 가졌다. 본 상임이사회에서는 비영리단체의 정치 중립성을 위하여 이 회장의 조기 사임이 논의 되었다. 이기석 회장은 남은 임기 (7개월)를 마치기를 원하였으나 비영리단체인 한인회의 입장을 고려하여 조기 사퇴를 수용하였다. 이회장은 최..Read more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