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cal News

총영사관 캐나다한국교육원(원장 이병승)은 ‘18 학년도에 온타리오주 고등학생들의 한국어과목 선택
학생 수가 550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2016년을 마지막으로 수강이 부족하여 문을 닫았던 TDSB 고등학교 한국어 학급은 2018년 들어서
2개 반 70명 등록으로 화려하게 부활했다. 이는 50여 개 외국어 중 한국어만 유일하게 한 학교에 2개
학급으로 개설되었을 뿐만 아니라 대기자까지 받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특히, 토론토카톨릭 교육청과 욕리전 교육청에서는 한국어과목 신청 학생 수가 각각 100명을 넘어섰으며,
해밀턴에는 기존 30여명에서 60여명이 등록하여 2개 학급으로 증설이 되었다.

한국어과목 채택률의 증가는 교사 채용 효과로 이어지고 있다. 15년 8명까지 떨어졌던 한국어교사 채용은
이 원장 부임이후 꾸준히 증가하여 2018년 올해에는 20명까지 늘어나게 되었다.

이와 같이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고등학교 한국어과목 등록률에 대해 이병승 원장은 ‘문화 체험 중심의 수업’,
‘여름 방학 한국 방문 프로그램 운영’ 등 한국어과목 선택으로 한국 체험 활동을 할 수 있다는 기대감의
효과로 보고 있다. 실제로 Norbert TDSB 국제어 담당 교장은 이 원장에게 한국어과목을 수강하면
한국에 갈 수 있는지에 대한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고 한다.

고등학교 한국어과목 확산은 비단 토론토에만 그치지 않는다. 밴쿠버 랭리 지역의 Fine Art School과
코퀴틀람 지역의 Glen Eagle 고등학교에서는 한국어를 Day 프로그램으로 신설하였다. 온타리오주의 경우
교육청별로 거점학교를 정해 한국어를 운영하는 반면, 밴쿠버에서는 개별 학교에 한국어과목을 개설한 것이다.
이 두 학교의 한국어 선택 학생들도 70여명에 이른다.

캐나다한국교육원에서는 2017년 이 두 학교를 방문하여 2018년부터 한국어과목을 개설하기로 하고 교재,
전통 문화 용품 등 수업 자료들을 지원하고 있다. 선생님들의 급여는 교육청에서 부담한다.


캐나다한국교육원은 이번 개설과정에서 가장 어려웠던 점으로 우수한 한국어교사 확보를 꼽았으며, 또한
한국 헤리티지 학생들과 학부모들 또한 한국어에 대한 관심을 가져주기를 바랬다. 결국 선생님들의 좋은 수업이
학생등록률로 직결되기 때문이다.

캐나다한국교육원에서는 고등학교뿐만 아니라 대학교에서도 한국어과목 개설에 공을 들이고 있다. 현재는
토론토대학교, 요크대학교, 워털루대학교, 세네카 칼리지, 조지브라운 칼리지에만 개설된 상태이다.
이병승 원장은 기존 대학들 이외에 라이어슨 대학교와 퀸즈 대학교, 그리고 험버 칼리지에 한국어 과목 개설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원 그리기 작업 들어간 트리니티 벨 우즈 파크 원 그리기 작업 들어간 트리니티 벨 우즈 파크
May 29, 2020토론토시에서 트리니티 벨 우즈 공원 (Trinity Bellwoods Park) 잔디밭에 원을 그리는 작업을 시작했다. 토론토시는 지난 수요일 공원 이용자들에게 물리적 거리유지에 대한 경각심을 주기 위한 방안으로잔디밭에 원을 그리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앞서 지난 토요일 약 10,000명의 시민이 공원을 방문하여물리적 거리를 유지하지 않아 큰 비난을 받았다. 어제 6시 30분경에 그리기 시작한 원은 지름이 8 피트이며 그룹 간에 적절..Read more
온타리오 배리 주거 지역에서 흑곰 배회 온타리오 배리 주거 지역에서 흑곰 배회
May 29, 2020배리 (Barrie) 경찰은 지역 주민들에게 뒤뜰에서 배회하는 흑곰을 체포하기 위해 집에 남아 있도록 촉구하고 있다. 곰은 금요일 아침 일찍 빅토리아와 존 거리 근처의 산업 지역에서 처음 발견되었지만 계속 움직 였고 얼마 지나지 않아 브록과 브래드 포드 거리 근처의 주거 지역에 있다고 말했다.  곰은 계속 움직여서 처음 발견된 곳에서 약 2.5km 떨어진 Debra Crescent로 이동했으며경찰은 트위터를 통해 주민들의 안전을 위..Read more
총영사관, 6.25. 참전용사에 마스크 전달 총영사관, 6.25. 참전용사에 마스크 전달
May 26, 2020주토론토대한민국총영사관은 한국 정부(6·25전쟁 70주년 사업추진위원회)의 지원으로, 온타리오(오타와 제외) 및 마니토바에 거주하는 캐나다 참전용사(224명)에게 한국산 보건용 마스크를 전달(참전용사 자택으로 개별 발송)할 예정이다.아울러, 총영사관은 캐나다 참전용사뿐 아니라 관할지역내 거주하고 있는 한국인 참전용사(대한민국 6·25 참전유공자회 캐나다 동부지회 회원 124명)에게도 마스크를 전달할 예정이다.올해는 6&..Read more
온타리오 주 공립학교 9월까지 폐쇄 온타리오 주 공립학교 9월까지 폐쇄
May 20, 2020더그 포드 온주 총리는 5월 19일 화요일 온타리오 주 공립학교의 이번 학기 취소를 발표했다. 온주 정부는 다양한 의료 전문가와의 상의 후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발표했다.온라인 수업을 계속 진행될 예정이며 고등학교 졸업생들은 예정대로 졸업을 하고 모든 학생들이성적표를 받을 예정이다. 스티븐 레치 교육부 장관은 6월말까지 9월 학기 개학에 대한 전체 계획이 발표될 것이며 새로운 계획에는 학생들은 물리적 거리유지를 포..Read more
캐나다한인여성회 만 70세 이상의 시니어 5주 동안 지원 캐나다한인여성회 만 70세 이상의 시니어 5주 동안 지원
May 20, 2020캐나다한인여성회가 The WAY Project를 진행한다. The WAY 프로젝트는 만 70세 이상의 시니어 40명을 선정하여 5주동안주 1회 밑반찬, 월 1회 쌀과 김치 등을 제공하고 필요시 의약품 및 생필품을 대리 구매하여각 가정으로 무료 배달하며 주 2회 이상 말동무 및 안부를 위한 전화서비스를 제공한다.프로젝트 대상자는 만 70세 이상인 시니어 부부세대 또는 독거세대로서연금이외의 다른 소득이 없고 인근에 자녀 및 돌보는 사람이 없는 경..Read more

TOP